윤, 영국 한국전 참전 기념비·무명 용사 묘 찾아 헌화

기사등록 2023/11/22 01:44:54

최종수정 2023/11/22 06:37:29

찰스 국왕 오찬 후 한국전 참전비 방문

왕실 대표 글로스터 공작과 함께 헌화

윤, 한국전 참전용사에 감사 인사 전해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1일(현지시간)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을 찾아 무명 용사의 묘에 헌화하고 있다. 2023.11.22. photo1006@newsis.com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1일(현지시간)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을 찾아 무명 용사의 묘에 헌화하고 있다. 2023.11.22. [email protected]

[런던=뉴시스] 박미영 기자 = 영국을 국빈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한국전 참전 기념비와 무명 용사의 묘를 잇따라 찾아 헌화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찰스 3세 국왕 주최 국빈 오찬을 마친 후 국방부 앞에 위치한 한국전 참전비로 이동해 헌화했다.

글로스터 공작이 왕실 대표로 윤 대통령 부부와 함께 했다. 글로스터 공작은 한국전에 참전한 글로스터 연대가 소속된 지역의 작위를 갖고 있어, 왕실을 대표해 한국전 관련 행사에 꾸준히 참석해 오고 있다.

헌화에는 영국 측에서 글로스터 공작 외에 그윈 젠킨스 합참 차장과 브라이언 패릿·알란 가이·빅터 스위프트·피터 풀러브· 헨리 존슨 등 참전 용사 5명이 참석했다.

우리 측에선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박진 외교부 장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방문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조태용 국가안보실장, 윤여철 주영국 대사,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 김은혜 홍보수석, 최상목 경제수석 등이 함께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이어 웨스트민스터 사원에 있는 무명 용사의 묘를 찾아 헌화했다.

윤 대통령 부부가 사원 서문에 도착하자 영국 사제들이 영접했다. 참석자들이 무명 용사 묘석 앞에 서자 주임사제가 환영사를 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대한민국 대통령 윤석열'이라고 적힌 태극무늬 화환을 묘석 앞에 내려놓고 묵념했다.

윤 대통령은 방명록에 '당신들의 자유와 정의를 향한 희생은 영원히 기억될 것입니다(Your Dedication To Freedom and Justice will be Remembered Forever)'라고 영어로 남겼다. 이어 조지 리드, 존 라일리, 트레버 존, 피터 풀리러브 등 참전용사들과 악수를 나누고 기념촬영을 했다. 김 여사는 참전용사들에 태극기와 유니언잭 배지를 선물로 전했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위해 이름 없이 목숨을 바친 분들의 명복을 빌고 한국전 참전용사분들을 만나 자유를 수호하기 위해 함께 싸운 분들의 숭고한 정신에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윤, 영국 한국전 참전 기념비·무명 용사 묘 찾아 헌화

기사등록 2023/11/22 01:44:54 최초수정 2023/11/22 06:37:29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