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영 총리와 '다우닝가 합의' 채택…'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 격상

기사등록 2023/11/21 08:09:22

최종수정 2023/11/21 08:45:52

리시 수낙 총리와 '한영 정상회담' 예정

'다우닝가 합의'채택…협력 심화 구체화

북핵·우크라 전쟁 관련 양국 입장 담아

방산 공동수출·한영 FTA MOU 등도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런던 시내 한 호텔에서 열린 동포 초청 만찬 간담회에서 문화공연을 마친 성악가 김정훈, 이혜지 부부를 격려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1. photo1006@newsis.com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런던 시내 한 호텔에서 열린 동포 초청 만찬 간담회에서 문화공연을 마친 성악가 김정훈, 이혜지 부부를 격려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1. photo1006@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미영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영국 국빈 방문을 계기로 양국 관계를 기존 '포괄적 창조적 동반자 관계'에서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다우닝가 합의'가 채택될 예정이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 영국 방문 첫날인 20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윤 대통령은 영국 방문 기간 중 리시 수낙 총리와 양국 수교 140주년을 기념해 한영 간 미래 협력 방향을 담은 '다우닝가(街)합의(Downing Street Accord)'를 채택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대통령실은 "한영 양국은 다우닝가 합의를 통해  양국 관계를 기존의 '포괄적·창조적 동반자 관계(Broad and Creative Partnership)'에서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Global Strategic Partnership)'로 격상함으로써, 향후 다양한 분야에 걸쳐 양국 간 협력을 심화시키기로 합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우닝가 합의에는 북핵 등 한반도 문제에 대한 양국의 공동 입장을 강조하는 한편, 우크라이나 사태, 인도-태평양, 중동지역 정세 등 글로벌 현안 대응에 대한 공동 의지도 담길 예정이라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또  한영 양국은 국제사회에서 규칙기반 질서를 강화하기 위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G20 및 G7 등 다자 무대에서의 공조에도 합의할 예정이라고 한다.

다우닝가 합의에는 ▲사이버 위협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전략적 사이버 파트너십' 체결 ▲방위력 협력 파트너십 의향서 및 방산 공동수출 MOU 체결을 통한 방산협력  발전 ▲합동 훈련 확대와 함께 안보리 대북제재 이행을 위한 해양 공동순찰을 추진하는 등 국방·안보 분야 협력 증진 등도 명시된다.

또 양 정상은 정상회담을 통해 ▲한영 FTA 개선 협상 개시 ▲양국 간 반도체 협력 MOU 체결 ▲양국 정상간 거시 경제 이슈 및 상호 투자촉진 논의를 위한 경제 금융 협력방안 ▲AI, 디지털, 원전, 우주과학, 바이오, 양자 기술, 해상풍력, 청정에너지 등 미래 산업 분야의 경제협력 논의 ▲기후위기를 포함한 글로벌 현안에 대한 공동 대응 의지를 천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대통령실은 "이번 다우닝가 합의 채택 및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의 격상은 양국이 140년간 다져온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양국 미래세대를 위해 양국관계를 한 단계 도약시키는 토대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관련기사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