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공공건설부패 제보 받는다…신고센터 개설

기사등록 2023/09/20 08:49:33

최종수정 2023/09/20 09:15:24

시 누리집 통해 누구나 기명·익명 신고 가능

[부산=뉴시스] 부산 연제구 부산시청. 
[부산=뉴시스] 부산 연제구 부산시청. 

[부산=뉴시스]김민지 기자 = 부산시 감사위원회는 공공 건설부패 예방과 제보 활성화를 위해 시 누리집에 '공공 건설부패 신고센터'를 개설한다고 20일 밝혔다.

'공공 건설부패 신고센터'는 부실 공사와 안전사고 우려, 불법하도급, 특정 업체 특혜 제공 등 공공 건설공사 관련 부패행위 전반에 대한 신고창구역할을 할 예정이다.

부패행위 의심 사항을 발견하거나 알게 된 경우 시 누리집을 통해 누구나 기명 또는 익명으로 신고할 수 있다.

센터를 통해 신고가 접수되면 시 감사위는 해당 신고 사항에 대한 사실관계를 파악한 후, 감사 등 필요한 조치를 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 감사위는 부패 취약 분야 집중 개선을 위한 리스크 감사를 도입해 관련 조직을 강화하고, 대규모 건설사업장을 대상으로 특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리스크 감사는 당면과제, 공약사항, 대형 프로젝트 등 시정 주요 사업의 이행 부진을 사전에 감지하고 선제적으로 해결하는 예방적 차원의 감사다.

한상우 시 감사위원장은 "대규모 공공 건설사업장 등 부패 취약 분야에 대한 집중 개선을 통해 대형 토건 비리에 대한 시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키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부산시, 공공건설부패 제보 받는다…신고센터 개설

기사등록 2023/09/20 08:49:33 최초수정 2023/09/20 09:15:24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