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안철수 "혁신위 해체해야" vs 최재형 "혁신위 흔들지 말라"

기사등록 2022/08/17 23:04:42

최종수정 2022/08/17 23:17:43

associate_pic4
[청주=뉴시스] 안성수 기자 = 16일 안철수 국회의원이 충북대학교 대학본부 대강의실에서 '기업가 정신이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2022.08.16. hugahn@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 체제가 출범한 가운데 차기 당권주자로 꼽히는 안철수 의원은 이준석 전 대표가 주도한 혁신위원회를 해체하고 비대위 단일 체제로 가야 한다는 주장을 내놨다.

안 의원은 이날 공개된 중앙일보 유튜브 채널  '강찬호의 투머치토커'에 출연해 "지금 비대위가 있고 혁신위가 있다. 대한민국 역사상 둘이 같이 있었던 게 있었나"라며 "저는 이 생각을 저 만할 것이라고 생각 안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민이 보시기에 책임있는 정부여당에서 지금 정권 교체한지 오늘 100일밖에 안됐는데 비대위 생기는 것 자체도 이상하지만 비대위와 혁신위가 같이 존속하는 것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는 "일부 인원을 흡수한다든지 어떤 방식으로 해서 비대위 단독체제 가는 게 맞다"며 "몇가지 더 말씀드릴 수 있는 게 있는데 처음 출범하는 비대위 입장에서 부담될까봐 국민된 입장에서 상식적이지 않은 부분만 지적하고 싶다"고도 부연했다.

안 의원은 '혁신위는 발전적으로 해체하고 중요기능은 비대위에 흡수되는 방식이 좋겠다고 받아들이면 되느냐'는 질문에 "그렇다. 그게 정상적인 상황 아니겠느냐"고 확인했다.

이어 "제가 제일 우려하는게 혁신위 말이 다르고 비대위 말이 다를 때 또 다시 갈등으로 부각이 되면서 더 혼란스러워질 수 있는 것"이라며 "이걸 사전에 방지하자. 정치적으로 해결하자는 뜻"이라고 했다.

반면 최대형 혁신위원장은 같은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 "안철수 의원님, 혁신위를 흔들지 마십시오"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