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충남교육청,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920억원 투자

기사등록 2021/12/21 13:18:56

최종수정 2021/12/21 14:39:44

associate_pic4
충남도교육청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교육청이 안전한 교육환경조성에 920억 원의 예산을 투자한다.

 충남교육청은 2022년 교육환경개선으로 학교안전과 미래교육전환 준비를 위한 사업추진에 한층 더 가속도를 낼 수 있도록 92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예산 투자 주요 사업은 ▲초등 1학년 교실개선 ▲분필가루 칠판교체 ▲(사립)유치원·특수학교 스프링클러 설치 ▲석면 해체·제거 등이다. 이는 지역별 특성과 여건 등을 고려해 교육환경개선사업비를 반영했다.

  초등 1학년 교실개선 사업은 ‘학부모 안심학년제’ 운영계획에 따라 신입생들이 학교 적응에 불편함이 없도록 기존 교실을 놀이와 쉼이 가능한 복합형 공간으로 2022년까지 개선 완료한다. 분필가루 칠판교체 사업은 미세먼지 등 유해환경으로부터 학생, 교원의 안전과 건강확보를 위해 2022년 완전해소 목표로 추진한다.

  (사립)유치원·특수학교 스프링클러 설치사업은 화재 안전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자 법적대상 이외의 시설에도 공·사립 구분 없이 피난에 취약한 유치원·특수학교의 스프링클러 설치사업으로 2022년 완료 예정이다. 석면 해체·제거 사업은 교실내 석면 함유 자재를 조기 제거하여 석면 피해를 예방하고자 하여 교육부 목표(2027년)보다 1년 앞당겨 2026년도까지 추진 완료할 예정이다.

  이 밖에 지붕방수, 화장실수선, 창호교체, 간선정리 등의 교육환경개선사업은 노후시설의 예방적 차원 개보수와 미래학교 조성을 위한 건강하고 친환경적인 교육공간 확보에 힘쓸 예정이다.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행복한 학교, 학생중심의 충남교육’을 위해서는 학생의 건강과 성장, 교육공동체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야 한다”며 “다양한 교육환경 개선사업과 연계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