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글로벌 흥행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 9월 EBS 방영

기사등록 2021/08/10 19:45:07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이 오는 9월 EBS에서 방영된다. (사진=스마트스터디 제공) 2021.08.1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베이비샤크 빅 쇼(Baby Shark’s Big Show!)'의 한국어 더빙판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이 오는 9월 EBS를 통해 국내 방영된다.

콘텐츠 기업 스마트스터디가 세계 최대 규모 키즈 엔터테인먼트 채널 니켈로디언(Nickelodeon)과 공동 제작한 2D 애니메이션 시리즈 '베이비샤크 빅 쇼'를 한국어 더빙판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으로 공개한다.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은 지난 3월 미국 니켈로디언 채널을 통해 최초 공개된 '베이비샤크 빅 쇼'의 국내 버전이다. 오는 9월 1일부터 매주 수·목요일 오후 5시30분 EBS 1TV에서 방송된다. 약 15분 분량의 에피소드 52편으로 편성돼, 빠른 호흡과 짧은 러닝타임으로 몰입감을 높일 예정이다. '핑크퐁TV'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은 바닷속 마을을 배경으로 아기상어 '올리'와 단짝 친구 '윌리엄'이 펼쳐나가는 신나는 모험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해 12월 국내 방영된 크리스마스 스페셜 영상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 피시마스 대소동'에 개성 넘치는 캐릭터, 신나는 음악 등을 더해 유쾌함과 감동을 동시에 잡은 점이 관람 포인트다.

뉴스 앵커, 치과 의사, 건축가 등 각자 다른 직업과 성격을 가진 상어가족, 물고기 친구가 뭉쳐 다양한 삶의 가치를 전하며, 오케스트라와 신시사이저, K-팝 등 음악이 어우러져 듣는 재미까지 선사한다.

스마트스터디는 2019년 니켈로디언과 '핑크퐁 아기상어' IP를 활용한 애니메이션 공동 제작 및 배급 계약을 체결하고 '베이비샤크 빅 쇼'를 선보였다. '베이비샤크 빅 쇼'는 지난 3월 미국 방영 첫날 유·아동 시청률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영국, 이탈리아, 호주, 동남아 등에서 전파를 탔고 TV시리즈 시즌2와 영화 제작도 확정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네이버 메인에 뉴시스채널 추가하기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