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욱 장관, 김포공항 점검…"코로나19 공항 방역 총력"

기사등록 2021/07/22 11:43:13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14개 공항 방역실태 화상 점검…방역 관계자 격려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 김병문 기자 = 수도권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시행 후 첫 주말인 18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공항 국내선에서 시민들이 탑승 수속을 밟고 있다. 2021.07.18. dadazon@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예슬 기자 =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김포공항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실태를 점검했다.

22일 국토부에 따르면 노 장관은 김포공항에서 김포·김해·제주 등 전국 14개 공항의 방역실태를 화상으로 점검하고, 김포공항 여객터미널 방역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노 장관은 한국공항공사로부터 전국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에 따른 전국 14개 공항의 강화된 공항 분야의 방역 대책을 보고받았다. 비대면·비접촉 환경 구현을 위한 셀프체크인, 바이오게이트, 수하물 살균장치 등 방역현장을 둘러보기도 했다.

노 장관은 "국내선은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회복됐고 여름 휴가철과 방학을 맞아 항공기 이용객이 늘어나면서 코로나 확산 가능성도 더욱 커지고 있다"며 "최고 수준의 경각심을 갖고 강력하고 철저한 방역에 가용한 모든 자원과 역량을 집중, 총력 대응해 달라"고 주문했다.

노 장관은 "김포·김해·제주·청주·대구 공항이 국제항공협회로부터 보건인증을 획득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공항 방역 시스템을 기반으로 강화된 방역대책이 현장에서 문제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모든 관계자들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고 근무해 달라"고 당부했다.

노 장관은 "본격 휴가철을 앞두고 안전 하늘길을 위한 공항 방역에 불철주야 노력해 주시는 여러분들의 노고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격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shley85@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