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사 주지 지혜스님·백양사 주지 무공스님 임명

기사등록 2020/03/26 18:05:02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신흥사 주지 지혜스님(왼쪽), 백양사 주지 무공스님(사진=대한불교조계종 제공)2020.03.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제3교구본사 신흥사와 제18교구본사 백양사 주지에 각각 지혜스님과 무공스님이 임명됐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26일 오전 두 스님을 임명하고 "어려운 시기에 교구본사 주지 소임을 맡아주셔서 감사하다"며 "산중 대중들과 화합해 교구를 잘 이끌어 주시고, 종단 행정에도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신흥사 주지 지혜스님은 1975년에 수계(사미계)했으며, 삼화사, 능인사, 명주사 주지를 역임했다.

백양사 주지 무공스님은 지근스님을 은사로 1979년에 수계(사미계)했으며, 백양사 운문선원, 백련사 만덕선원, 해인총림선원, 고불총림선원, 용흥사 몽성선원 등에서 안거 수행했다. 고불총림선원 선원장도 역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