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시설 서울에만 170곳…서울시 전수조사 후 163곳 방역

기사등록 2020/02/23 16:53: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질본으로부터 명단 받아 163곳 방역 및 폐쇄
관악 1곳·동작2곳·양천3곳·중구1곳 아직 안돼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동작구 신천지예수교 영등포교회 방역소독. (사진=동작구 제공). 2020.02.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시는 질병관리본부로부터 170개소의 서울시 소재 신천지 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회 및 부속기관의 목록과 주소를 받아 지난 21일부터 자치구와 함께 현장 점검을 실시해 총 163개 시설에 대해 방역 및 폐쇄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직 방역 및 폐쇄가 이뤄지지 않은 곳은 총 7곳으로 관악구 1곳, 동작구 2곳, 양천구 3곳, 중구 1곳 등으로 집계됐다.

시 관계자는 "170개소 중 163개소를 폐쇄 및 방역 완료했다"며 "나머지 7개 시설에 대해서도 현재 점검 및 집계 중이다"고 말했다.

시는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이외에 ▲신천지 위치 알림앱에서 확인된 158개소 ▲개신교 총회 제보 162개소 ▲시민이 제보한 20개소 등에 대해서도 기 입수한 목록과 중복여부를 확인한 후 시·구 합동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해당 지역에 대한 점검 결과를 대시민 공개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