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서 철제 우리에 갇힌 고양이 400마리 발견…경찰 수사

기사등록 2020/02/14 19:10:56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부산=뉴시스] 부산 수영구의 한 주택에서 고양이 400여 마리가 철제 우리에 갇힌 채 발견됐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의 한 주택에서 고양이 400여 마리가 철제 우리에 갇힌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집주인 A씨 등 2명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수영구청은 지난달 17일 A씨 등이 구청에 신고하지 않은 채 수영구 주택에서 고양이 400여 마리를 사육하면서 판매업을 하고 있다며 수사를 의뢰했다.

이에 경찰은 동물보호감시원과 동행해 해당 주택에 대해 압수수색을 실시, 우리에 갇혀 있던 고양이 400여 마리를 동물보호센터에 인계했다.

associate_pic5
경찰은 수영구가 주장하는 무허가 동물 생산업, 동물 학대 행위 등의 혐의가 있는 지 수사하고 있다.

경찰은 "현재 수사 중이라 자세한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