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주택서 70대 온몸 화상 입은 채 발견…경찰 조사

기사등록 2019/10/09 22:44:19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광양=뉴시스】  류형근 기자 = 전남 광양의 한 주택에서 70대 남성이 몸에 화상을 입은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9일 광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20분께 광양시 한 주택에서 A(72)씨가 화상을 입고 쓰러져 있는 것을 부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온 몸에 3도 화상을 입은 채 방에 쓰러져 있었으며 119 등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의 주택 내부에 있는 식탁 등이 그을려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 원인 등을 파악하기 위해 감식을 벌이고 있다.  



또 경찰은 "외출한 뒤 돌아와 보니 남편이 쓰러져 있었다"는 부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hgryu77@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