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금 인출하던 여성 찌르고 도주한 50대 강도 자수

기사등록 2019/10/09 17:22:32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제주 동부경찰서 전경. (뉴시스DB)
【제주=뉴시스】강경태 기자 = 제주동부경찰서는 도심지 현금인출기에서 돈을 인출하던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도주한 혐의(강도)로 A(54)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7시52분께 제주시 이도2동 제주벤처마루 현금인출기에서 돈을 인출하던 B(57·여)씨의 복부를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직후 A씨는 도주했지만, 이날 오전 8시30분께 경찰에 자수했다.

피해자인 B씨는 중상을 입어 제주시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살인미수 혐의 적용을 검토하는 등 자세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ktk2807@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