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담대 금리 오른다…잔액·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일제히 상승

기사등록 2018/04/16 15:41:22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신규취급액 기준 0.05%p 오른 1.82%
잔액기준도 0.03%p 올라 1.78%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위용성 기자 = 주택담보대출의 기준금리 역할을 하는 코픽스가 신규취급액·잔액기준으로 모두 상승했다.

전국은행연합회가 16일 발표한 '2018년 3월 코픽스 공시'에 따르면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금리는 1.82%로 전월보다 0.05%p 올라갔다. 이는 지난 2015년 4월(1.91%) 이후 최고치다.

지난달 신규 코픽스가 오른 것은 은행채 등 시장금리 상승의 영향이다. 1년 만기 은행채(AAA) 단순평균금리는 2월 1.978%에서 3월 2.041%로 올랐다.

신규 코픽스의 경우 월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금리가 산출되기 때문에 잔액기준 코픽스보다 금리 변동이 신속하다.

잔액 기준 코픽스도 1.78%로 전월보다 0.03%p 올라갔다. 지난해 9월부터 7개월 연속 상승세로 2016년 4월(1.79%) 이래 최고치다. 은행들이 과거 조달했던 저금리 자금은 만기도래하고, 상대적으로 고금리 자금이 반영된 영향이다.

이에 따라 코픽스와 연동된 변동대출 금리는 또 올라가게 된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는 경우 각각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뒤 신중하게 대출 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up@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