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김민지, 싸이월드에 남긴 박지성 팬심…2006년 무슨 일이

기사등록 2022/05/21 12:25:00

최종수정 2022/05/23 23:53:15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 박지성, 김민지. 2022.05.21. (사진 = 김민지 인스타그램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전 축구선수 박지성의 아내 김민지가 복구된 사이월드에서 남편의 흔적을 찾았다.

김민지는 20일 인스타그램에 "그리고 찾은 남편의 흔적ㅋ 2006년에도 박지성은 최고였던 모양으로 저때 압구정 로데오에서 친구들과 새벽경기를 봤었는데. 저 '박지성'이 지금의 내 남편이고 내가 낳은 만두들의 아빠라니. 인생이란 신기하군"라며 싸이월드에서 캡쳐한 사진 2장을 올렸다.

사진에서 2006년 6월19일 싸이월드에 "박지성 최고ㅠㅠ 아 너무 피곤한 거 아니고? 에고" "내일은 스위스! 으- 이길 수 있을까 박지성 힘내삼"이라고 적혀 있다. 해당게시물에 기성용 축구선수가 "형수님ㅋ 찐 팬이셨네요"라고 댓글을 달자, 김민지는 "제가 기성용선수님께 형수님소리를 들을줄은 몰랐죠!"라고 답했다.

한편 전 SBS 아나운서 출신인 김민지는 2014년 축구선수 박지성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들은 현재 영국 런던에 거주 중이다.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 김민지 인스타그램. 2022.05.21. (사진 = 김민지 인스타그램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knaty@newsis.com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