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야놀자, '디즈니+'와 제휴…여가 슈퍼앱 입지 강화

기사등록 2021/11/25 09:45:33

기사내용 요약

"국내 여가 플랫폼 중 최초로 디즈니+와 손잡아"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디즈니+’와 제휴했다고 25일 밝혔다.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디즈니+는 지난 12일 국내 진출을 공식화하며 서비스를 시작한 바 있다.

야놀자는 국내 여가 플랫폼 중 최초로 디즈니·픽사·마블 등 유명 브랜드의 콘텐츠를 다수 보유한 디즈니+와 제휴해 여가 슈퍼앱 입지를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야놀자는 우선 본격적인 겨울 성수기를 앞두고 자체 보유한 프리미엄 인벤토리와 함께 디즈니+ 콘텐츠를 선보여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다음달부터 야놀자에서 국내 숙소 예약 시 디즈니+ 구독권을 지급하고, 야놀자 고객 대상 마케팅에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또 국내 인기 특급호텔들과 연계한 스페셜 패키지도 선보인다.

조성문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디즈니+를 국내 여가 플랫폼 중 최초로 론칭해 보다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야놀자가 보유한 독보적인 인벤토리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여 글로벌 여가 슈퍼앱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네이버 메인에 뉴시스채널 추가하기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