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둔기로 노모 살해할뻔한 60대 딸…1년전 정신과 퇴원

기사등록 2022/05/14 12:23:36

associate_pic5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80대 어머니를 둔기로 여러 차례 때려 살해하려 한 6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존속살해미수 혐의로 A(63)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30분께 인천 서구 청라동의 아파트에서 친모 B(89)씨의 머리를 둔기로 다섯 차례 때려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머리와 손가락 등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사건 당시 집 밖으로 도망친 B씨를 목격한 주민의 112신고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어릴 때부터 정신과 치료를 받아왔으며 약 1년 전 퇴원해 어머니 B씨와 둘이 살아온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범행을 인정하고 있다"면서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를 조사해 살인 의도가 없었다면 죄명이 변경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by@newsis.com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