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與 "우리는 보통사람 아니다" 구본기 해촉…野 "선민의식 개탄"

기사등록 2022/01/17 20:07:54

최종수정 2022/01/17 20:11:44

기사내용 요약

구씨, SNS서 "보통사람, 3부 구분도 어려워"
다이너마이트 청년선대위, 삭제요구후 해촉
"책임 통감하고 깊이 사과…재발 방지 노력"
野 "위아래 따져 국민 위 군림하겠단 건가"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더불어민주당 다이너마이트 청년선거대책위원회에서 17일 해촉된 구본기씨의 15일 SNS 게시글. 구씨는 청년선대위 요청으로 해당 글을 삭제했다. (사진=구본기씨 SNS 캡처) 2022.01.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다이너마이트 청년선거대책위원회에서 '이재명의 눈' 위원장으로 활동했던 구본기 생활경제연구소장이 '선민의식'으로 해석될 여지가 있는 SNS 게시글 문제로 해촉된 것으로 17일 파악됐다.

민주당 다이너마이트 청년선대위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구본기씨는 지난 15일 본인의 SNS 계정에 글을 게시했고, 16일 새벽 1시 이를 확인한 다이너마이트 청년선대위는 삭제를 요구했고 구씨는 게시글을 삭제했다"며 "구씨 활동이 청년선대위 방향과 일치하지 않고, 이를 엄중한 사안으로 받아들여 17일 구씨를 해촉 결정했다"고 밝혔다.

청년선대위는 그러면서 "개인의 일탈행위지만, 다이너마이트 청년선대위는 책임을 통감하며 머리 숙여 깊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향후 위와 같은 사안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구씨는 지난 15일 자신의 SNS에 "(정당에서 활동하는) 저와 여러분은 이미 '보통 사람'이 아니다. 보통 사람은 국회에서 일하지 않고, 국회의원들과 텔레그램 하지 않고, 국회의원들이 '좋아요'를 눌러주지도 않는다"고 적었다.

이어 "어떤 사회 문제를 보고 바로 정책을 떠올릴 수도 없고 행정부와 사법부, 입법부를 구분하는 것도 어렵다. 중앙정부와 지방정부를 구분하지 못할 가능성도 높다"며 "이것이 우리의 언어와 논법이 대중에 가닿지 않는 이유다. 제 동료는 '110볼트 소켓에 220볼트 플러그를 꽂으려는 것'이라고 평가했다"고 했다.

백지원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저급한 선민의식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위아래를 따져 국민 위에 군림이라도 하겠다는 것인가"라고 지적하며 "'주적은 간부'라 망언을 한 하헌기 부대변인이 해촉된 것이 불과 며칠 전이다. 선민의식과 특권 의식에 젖은 채 경거망동하는 민주당의 교만함이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m@newsis.com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