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오늘부터 13세 이하 독감접종…계란 알레르기 주의필요

기사등록 2021/10/14 05:01:00

최종수정 2021/10/14 07:52:16

기사내용 요약

계란 알레르기 있는 2세 이상은 세포배양 백신으로

associate_pic4
[세종=뉴시스] 임재희 기자 = 13세 이하 어린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이 확대되는 한편, 65세 이상 누구나 사전예약도 가능해진다.

14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이날부터 1회 접종이 필요한 생후 6개월~13세(2008년~2021년 8월31일 출생) 553만명 대상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 사업이 시작된다.

9월14일 2회 접종 대상인 생애 첫 접종 생후 6개월~만 8세가 먼저 접종을 시작한 데 이어 어린이 예방접종이 확대된다.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위탁의료기관으로 지정된 동네 병·의원이나 보건소에서 이뤄진다. 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nip.kdca.go.kr) 등에서 찾을 수 있다.

만 2~13세 어린이 중 계란 아나필락시스 환자나 중증 계란 알레르기가 있는 환자는 시·도별로 지정된 보건소나 위탁의료기관에서 세포배양 인플루엔자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 의사 소견서나 진단서, 의뢰서 등을 지참해 지정 기관에 접종 가능 여부를 미리 확인한 후 방문하면 된다. 다만 해당 백신 접종은 2세 이상부터 가능하다.

이날 오후 8시부터 65세 이상은 나이와 상관없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할 수 있다. 예방접종 사전예약 누리집(ncvr.kdca.go.kr)이나 콜센터(1339 또는 지자체 콜센터)를 통해 예약할 수 있으며 온라인 이용이 어려운 경우 대리 예약도 가능하다.

어르신 접종 대상 중 75세 이상은 12일부터 예방접종이 시작됐으며 70~74세는 18일부터, 65~69세는 21일부터 접종할 수 있다.

병·의원에선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동시에 진행되는 만큼 의료기관별로 접종 가능 인원이 제한될 수 있어 사전에 접종 가능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방문 시 무료예방접종 대상 여부 확인을 위한 신분증(어린이는 국민건강보험증 등 필요)을 지참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limj@newsis.com

네이버 메인에 뉴시스채널 추가하기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