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오늘 본회의…'전 도민 재난지원금' 결정한다

기사등록 2021/09/15 06:00: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기사내용 요약

15일 제354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 예정
정부 상생지원금 제외된 도민 253만명 25만원 지급하나

associate_pic4경기도의회 전경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찬반 논란이 이어졌던 경기도 '전 도민 재난지원금' 지급 여부가 15일 결정된다.

경기도의회는 이날 오전 10시 제354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를 열고 '제3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예산이 포함된 2021년도 경기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최종 심의할 예정이다.

임시회 이전부터 야당뿐 아니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내에서도 찬반 의견이 갈렸던 '제3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예산은 지난 14일 진통 끝에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통과한 바 있다.

'제3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예산 6348억5350만원이 원안대로 도의회 본회의를 통과할 경우 이르면 이달 말 정부의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도민 253만명에게 1인당 25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이 지급된다.

도는 추경안이 도의회를 통과하는 대로 구체적인 지급 시기, 방안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