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文, 유흥식 교황청 장관 임명에 "가난한 이들 위한 빛 되길"

기사등록 2021/06/12 11:47:29

문 대통령, 유흥식 대주교에 축전 보내
"韓 천구교회 경사…나라 위상 드높여"
"한반도 평화 노력 기울이셔…기대 커"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문재인 대통령은 12일 한국 천주교 대전교구 교구장인 유흥식 라자로 주교에 축전을 보내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된 것을 축하했다. 2021.06.12.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한국 천주교 대전교구 교구장인 유흥식 라자로 주교가 한국인 최초로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된 것에 대해 축하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유 주교에게 보낸 축전에서 "한국 천주교회의 경사일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의 위상을 드높인 기쁜 소식이 아닐 수 없다"며 "한국인 최초의 사제인 김대건 신부님 탄생 200주년이 되는 해여서 더욱 뜻깊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나는 세상의 빛이다(Lux Mundi)'라는 대주교님의 사목표어처럼 차별없는 세상, 가난한 이들이 위로받는 세상을 위한 빛이 되어 주실 것을 믿는다"며 "한반도 평화를 위해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오신 분이어서 더욱 기대가 크다"고 했다.

앞서 프란치스코 교황은 지난 11일(현지시간)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유 주교를 임명했다. 교황청 역사상 한국인 성직자가 차관보 이상 고위직에 임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51년 충남 논산 출생인 유 주교는 1979년 이탈리아 로마 라테라노대 교의신학과를 졸업한 뒤 현지에서 사제 서품을 받았다. 대전가톨릭대 교수와 총장을 거쳐 2003년 주교품을 받았다.

한편 문 대통령은 지난달 22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아프리카계 미국인 최초로 추기경에 임명된 윌튼 그레고리 워싱턴 대교구 대주교를 만나 "유 주교님께서 최근에 교황청을 방문해 교황님을 알현하고 오셨다"며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네이버 메인에 뉴시스채널 추가하기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