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끔·몸살·고열'...AZ·화이자·얀센, 접종 반응 달랐어도 "맞으니 안심" 한목소리

기사등록 2021/06/12 11:00: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Z 맞은 60대 "접종 전후 몸 컨디션 같다"
화이자 90대 "약도 안 먹어" 텃밭서 일해
얀센 30대 "몸살, 면역 반응 같아서 좋다"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오는 14일부터 코로나19 백신 2차 예방접종을 완료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백신접종 완료 스티커'를 발급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2차 예방접종 완료 후 14일이 경과한 접종 완료 어르신은 관내 체육센터 및 문화강좌에 참여 가능하며, 경로식당 등 실내 취식도 가능하다. (사진=양천구 제공) 2021.06.1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구무서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얀센 등 국내에서 활용하는 코로나19 백신 종류가 다양해지고 있지만 접종자들은 한결같이 만족감을 드러냈다.

연령층에 따라 접종 후 통증을 호소하는 사례도 있었으나 공통적으로 접종 이후 맞이하게 될 회복된 일상에 대한 기대감을 엿볼 수 있었다.

지난 11일 경기도 안산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 받은 60대 이모씨는 "주사를 맞으니까 따끔하기는 하지만 그 이외에는 아무렇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씨는 "병원에서 아침, 점심, 저녁으로 타이레놀을 1개씩 먹으라고 해서 먹었다"라며 "그래서 그런지 평소랑 몸 컨디션이 똑같았다"라고 말했다.

또 이씨는 "이번 주 생일이 있어서 아들과 딸, 사위를 만나야 하는데 접종을 받아서 다 같이 만날 수 있게 돼 좋다"라고 전했다.

6월부터 코로나19 백신을 1회라도 접종한 사람은 직계 가족 모임 인원 제한에서 제외된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 중에서도 비슷한 후기가 나오고 있다.

경북 경산에서 지난 4월 말에 1차, 5월 초에 2차 화이자 백신 접종을 받은 90대 이씨도 "자식들이 약을 사다 놨는데 접종 받고 아무렇지도 않아서 안 먹었다"라고 말했다.

이씨는 접종 후 둘째 날부터 텃밭으로 가 심어놓은 상추를 관리했다.

반면 젊은 층에서는 통증과 발열 등을 호소하는 경우가 있었다. 일반적으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의 경우 면역 반응이 활발한 젊은 층에서 통증과 발열을 호소하는 경우가 비교적 많다.

지난 3월 서울 강남구 소재 의료기관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30대 임상병리사 이씨는 "접종을 한 첫날도 아팠지만 밤새 열이 나고 몸이 떨려서 고생을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씨는 "둘째 날에도 몸이 너무 아파서 결국 반차를 쓰고 퇴근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씨는 "당시에는 아프긴 했지만 접종을 맞으니 안심이 된다"라고 밝혔다.

지난 10일 세종에서 얀센 백신을 맞은 30대 임씨는 "몸살 기운이 (있었지만) 못 견디겠다 이 정도는 아니"었다며 "오히려 면역 반응이 일어나는 것 같아서 기분이 가벼워졌다"라고 말했다.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예방접종 참여자에게 제공하는 인센티브의 일환으로 배지를 제작해 함께 배포한다. 스티커, 전자증명서와 달리 배지는 접종자를 격려하고 예우하는 목적일 뿐 접종을 받았음을 증빙하는 목적으로는 쓸 수 없다. 8일 추진단이 공개한 배지 시안. (사진=질병관리청 제공). 2021.06.0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 8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987만4668명의 접종자 중 이상반응 신고 건수는 3만4135건이 접수돼 신고율은 0.35%로 나타났다.

접종을 처음 시행한 2월26일~3월6일 이상반응 신고율은 1.82%였지만 지속 감소하며 가장 최근인 5월30일~6월5일엔 0.12%까지 줄었다.

백신별 이상반응 신고율을 보면 아스트라제네카 0.45%, 화이자 0.2%다.

연령대별 신고율은 18~29세가 1.9%로 가장 높고 30~40대 0.71%, 50~74세 0.29%, 75세 이상 0.17% 순이다.

접수된 이상반응 의심 신고 중 94.8%에 달하는 3만2355건은 일반 이상반응이었다. 특히 근육통 41.4%, 두통 30.7%, 발열 28.4% 순으로 많았다.

정부는 현재까지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치료를 받은 170건에 대해 피해 보상을 결정했다.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발생 및 조치를 위해 모든 접종 완료자는 예방접종 후 15~30분간 접종기관에 머물러 이상반응 발생 여부를 관찰하고, 귀가 후에도 적어도 3시간 이상 주의 깊게 관찰해야 한다.

두통, 발열, 근육통, 피로감 등 일반 이상반응은 대부분 2~3일 내 증상이 사라진다.

단 39도 이상 고열이나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이상반응의 증상이 일상생활을 방해하는 정도로 심해지거나 알레르기 반응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중증 알레르기 반응(아나필락시스)이 나타나면 즉시 119로 연락하거나 가까운 응급실로 내원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관련뉴스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