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 13년來 최대 물가상승률 불구 장중 사상 최고치 경신

기사등록 2021/06/11 00:23:22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뉴욕=AP/뉴시스]지난 3월26일(현지시간) 뉴욕 증권거래소 모습. 2021.06.11.
[서울=뉴시스] 신정원 기자 = 10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가 장중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CNBC 등이 전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S&P 500 지수는 장 초반 4249.74를 기록하며 사상 최고치를 보였다.

미국의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12개월 누적 연 상승률 5.0%을 기록했다는 미 노동부 발표 이후 한 시간 만이다. 연 상승률 5.0%는 지난 2008년 8월 5.4% 이후 가장 높은 것으로, 약 13년 만의 최대 상승률이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도 275포인트 올랐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채권수익률 상승에도 불구하고 0.7% 상승했다.

이날 오전 11시20분 현재 다우 지수는 전장 대비 85.31포인트(0.25%) 상승한 3만4532.45, S&P 500 지수는 12.72포인트(0.30%) 오른 4232.27, 나스닥 지수는 43.09포인트(0.31%) 올라간 1만3954.83에 거래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관련뉴스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