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동반성장위, 협력사 ESG 지원 협약 체결

기사등록 2021/06/10 23:29: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오토에버와 동반성장위원회가 9일 '2021년 협력사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9일 현대오토에버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동반위가 2019년부터 추진해온 '협력사 기업의 사회적책임(CSR) 평가 지원사업'을 올해부터 '협력사 ESG 지원사업'으로 개편한 후 최초로 체결하는 협약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현대오토에버는 협력 중소기업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대응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하고, 동반위와 함께 IT 업종 맞춤형 ESG 평가지표 개발, ESG 교육 및 역량 진단, 현장실사(컨설팅), 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ESG 평가지표 준수율이 우수한 협력 중소기업에게는 동반위 명의의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가 발급되며, 현대오토에버는 ESG 우수기업을 대상으로 판로확대 지원 및 맞춤형 상생협력 프로그램 제공 등의 추가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오토에버는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 등급을 달성했다.

현대오토에버는 ▲협력사의 대출이자를 경감할 수 있는 금융지원 ▲개발·용역 납품대금의 10일 이내 현금성결제율 100% 지급 ▲건강검진·동반성장몰·상조서비스 등의 복리후생 지원 ▲채용장려금·온라인 교육 등의 인력채용 및 계발 지원 ▲구매상담회·솔루션데이 개최를 통해 세일즈 확보 지원 등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권기홍 동반위 위원장은 "ESG 경영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기업과 국가경제, 나아가서는 세계경제의 생존전략"이라며 "대기업과 협력 중소기업 간 공급망 차원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해 예산·인력이 부족한 협력 중소기업의 ESG 대응역량 제고를 지원하는 의미 있는 사업에 많은 기업이 참여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정식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는 "이번 ESG 지원사업을 통해 협력사에 도움이 되는 가이드라인을 도출해 함께 장기적 성장을 지원하고 진정한 상생의 길을 모색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