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운전차, 전신주 들이받아…1명 사망·4명 부상

기사등록 2021/02/22 15:22:35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아반떼 차량이 충남 아산시 배방읍 구령리 한 도로에서 전신주를 들이 받아 인명피해가 발생했다.(사진=아산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김도현 기자 = 10대가 운전하던 차량이 전신주를 들이받아 1명이 숨지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22일 충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21분께 충남 아산시 배방읍 구령리 한 도로에서 아반떼 승용차가 전신주를 들이받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고로 운전자 A(19)씨 등 탑승자 4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중 1명이 숨지고 1명이 중태에 빠졌다.

다른 2명은 경상을 입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렌트카는 아닌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