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아파트 지하주차장 침수…차량 50여대 피해

기사등록 2020/08/08 15:03:02 최종수정 2020/08/08 16:46:17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광주=뉴시스] 김민국 인턴기자 = 8일 오전 광주 북구 신안동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이 폭우로 인해 침수됐다. 2020.08.08.blank95@newsis.com

[광주=뉴시스] 김민국 인턴기자 = 광주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이 침수돼 주민들이 애를 태우고 있다.

8일 광주 북구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신안동 모 아파트 지하주차장이 주차 차량 50여 대와 함께 침수됐다.

현재 소방차와 배수펌프 등을 이용, 배수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침수 범위가 넓어 신속한 배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 아파트 한 주민은 "주민들의 차가 침수됐다. 여기에 전기·가스·수도가 전부 끊겨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또 다른 주민은 "앞으로의 상황이 막막하다. 배수가 신속히 이뤄졌으면 한다"며 긴 한숨을 내쉬었다.

지난 7일과 이날 북구 지역에는 500㎜에 이르는 폭우가 쏟아졌다.
associate_pic4[광주=뉴시스] 김민국 인턴기자 = 8일 오전 광주 북구 신안동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이 물에 잠겨 북구청이 배수작업을 벌이고 있다. 2020.08.08.blank95@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