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영산강 수위상승, 지석천 남평교 '홍수경보'

기사등록 2020/08/07 16:29:49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나주=뉴시스] 이창우 기자 = 광주기상청이 7일 오후 1시40분을 기해 광주와 전남 화순·나주·곡성에 호우경보를 발효한 가운데 나주시 남평초등학교 앞 도로가 폭우로 일부 침수돼 차량 통행에 불편을 겪었다. (사진=독자 제공) 2020.08.07. photo@newsis.com

[나주=뉴시스] 이창우 기자 = 영산강 홍수통제소는 7일 오후 4시를 기해 나주 영산강 지석천 남평교 지점에 홍수 경보를 발령했다.

지석천 남평교 지점은 오후 3시께 수위가 3.75m를 기록해 홍수주의보 기준 수위(3.5m)를 넘어섰다.

이후 오후 4시께 수위가 4.64m까지 상승하면서 홍수주의보가 경보로 격상된 가운데 지석천 범람이 우려되고 있다.

홍수통제소 관계자는 "농경지와 저지대 주택가 침수피해가 우려된다"며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