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인애, 긴급재난지원금 정책 비판..."국민 살리는 정부 맞나요"

기사등록 2020/03/30 15:09:36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 장미인애 (사진=뉴시스 DB) 2020.03.3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탤런트 장미인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정부의 긴급 가계생계지원 정책을 비판했다.

장미인애는 30일 인스타그램에 정부가 소득 하위 70% 가구에 100만원(4인가구 기준)의 생계지원금을 지급하는 방안을 내놓은 기사를 링크했다.

그러면서 "짜증스럽다, 정말. 우리나라에 돈이 어디 있느냐. 우리나라 땅도 어디에 줬지? 국민을 살리는 정부 맞나요"라고 썼다.

또 "저 100만원의 가치가 어떤 의미인가요. 뉴스 보면 화가 치민다. 저 돈이 중요해"라고 적고 '#재앙' '#재난' 등의 해시태그를 남겼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