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트와이스, '제34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 싹쓸이

기사등록 2020/02/27 09:22: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방탄소년단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대표적인 한류 그룹들인 '방탄소년단'(BTS)과 '트와이스'가 '제34회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을 휩쓸었다.

27일 일본 레코드 협회가 발표한 골드 디스크 대상 수상 내역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아시아 부문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를 비롯해 '베스트 5 싱글',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베스트 뮤직 비디오'까지 4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이에 따라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로 선정됐다. 또 지난해 7월 발매해 한국 가수 및 해외 남성 아티스트 최초로 '밀리언' 인증을 받은 열 번째 싱글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Lights/Boy With Luv)'는 '베스트 5 싱글' 부문에, 타이틀곡 '라이츠'는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부문에 뽑혔다.

이외에도 '베스트 뮤직 비디오' 부문에서 지난해 2월 열린 일본 돔 투어의 공연 실황을 담은 '방탄소년단 월드 투어 러브 유어셀프 재팬 에디션' 선정, 2년 연속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날 트와이스는 아시아 부문의 '베스트3 앨범'(BEST 3 ALBUM), '올해의 앨범'(ALBUM OF THE YEAR) 상을 받았다.

작년 3월 현지에서 발매한 '해시태그 트와이스2'와 같은 해 11월 발표한 '앤드 트와이스' 두 장의 음반이 나란히 '베스트3 앨범'에 이름을 올리는 영광을 안았다.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 트와이스. (사진 = 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2020.02.24. realpaper7@newsis.com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트와이스는 '베스트3 앨범'에 아시아 부문이 신설된 2012년 이후 최초로 3년 연속 수상이라는 진기록까지 쌓았다"고 전했다.

일본 레코드 협회가 주관하는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은 1986년 출발했다. 한 해 동안 음반 산업 발전에 공헌한 가수와 작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지난 1년간 발매된 음반, 비디오 등의 판매 실적에 따라 각 부문 수상자를 정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를 발매, 컴백과 동시에 역대급 신기록을 써내려가고 있다. 발매 직후 전 세계 91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1위는 물론 일본 오리콘 일간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트와이스는 미국의 유명 레이블 리퍼블릭 레코드(Republic Records)와 손잡고 해외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다. 리퍼블릭 레코드는 아리아나 그란데, 테일러 스위프트, 포스트 말론 등 유명 아티스트들이 대거 포진한 유니버설 뮤직(Universal Music) 산하의 음반사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