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메달 인교돈, 태극기 휘날리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