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해현장 찾은 文대통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