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안타' 키움, 두산 제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