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예지, 용접공 비하 구설···'배성재의 텐' 출연 취소

기사등록 2020/01/14 16:28:28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 주예지(사진=SBS 제공) 2020.01.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수학강사 주예지의 '배성재의 텐' 출연이 취소됐다.

SBS 파워FM '배성재의 텐'은 "오늘 저녁 8시30분 생녹방 예정이었던 '공부의 신' 주예지 출연 방송은 부득이한 사정으로 취소됐다"며 "이번주 목요일 방송 관련해서는 추후에 다시 알리겠다"고 14일 밝혔다.

주예지는 기술 직업군 비하 구설에 올랐다. 최근 자신의 유튜브 방송에서 '수능 가형 7등급과 나형 1등급이 동급'이라는 댓글에 "가형 학생들이 나형 학생들을 무시하는 경향이 있는데, 가형 7등급이 나형 본다고 1등급은 안 된다"고 지적했다."솔직히 가형 7등급은 공부를 안 했다는거다. 그렇게 공부할거면 용접을 배워서 호주에 가야 한다. 돈 많이 준다"며 웃었다.

주예지는 중앙대학교 수학과 출신이다. 스카이에듀에서 입시 수학을 가르치고 있으며, 그룹 '트와이스'의 채영을 닮은 외모로 주목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