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폼페이오 통화…"트럼프 방한, 비핵화 논의 중요 기회"

기사등록 2019/06/17 10:02:23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트럼프 방한 관련 긴밀한 협의 이어가기로"
"유조선 피격 사건 등 중동 정세도 소통·협의"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강경화 외교부 장관. (뉴시스DB)
【서울=뉴시스】김지현 기자 = 러시아를 방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통화를 하고 한반도 정세 등을 논의했다고 17일 외교부가 밝혔다.

강 장관과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16일 오후 10시10분(현지시간)께 약 15분 동안 통화를 갖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방한 및 한반도 정세 등을 포함한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두 장관은 이달 말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 및 한미동맹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했고, 한미 간 관련한 긴밀한 협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아울러 최근 오만 해역 유조선 피격사건 등 중동 정세를 포함해 다양한 현안에 대한 한미 간 긴밀한 협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이와 관련 계속해서 수시로 소통과 협의를 해 나가기로 했다.

전날까지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순방 일정을 수행한 강 장관은 곧바로 러시아로 이동했다. 강 장관은 이날 오후(현지시간) 모스크바에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과 회담을 할 예정이다.

한러 외교장관은 북러 경제협력 상황을 비롯한 최근 한반도 주변지역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지난해 6월 열린 한러 정상회담 후속 조치 이행상황을 점검할 것으로 예상된다.


fine@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