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비 말리는 경찰관 얼굴에 1000원 던진 만취 20대

기사등록 2019/04/23 11:18:59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뉴시스】그래픽 윤난슬 기자 (뉴시스DB)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시비를 말리는 경찰관에게 욕을 하는 등 행패를 부린 혐의(관공서 주취소란)로 A(2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 30분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지구대에서 경찰관에게 욕을 하는 등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과정에서 그는 경찰관의 얼굴에 1000원짜리 지폐를 던지며 모욕적인 발언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조사 결과 A씨는 인근 한 술집에서 손님에게 시비를 거는 등 소란을 피워 지구대에서 조사를 받던 중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yns4656@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