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식품연구원, 해외인증등록지원 추진…최대 2000만원

기사등록 2019/04/16 06:00: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5

【세종=뉴시스】박영주 기자 = 한국식품연구원은 16일 '2019 해외인증등록지원사업'을 새롭게 추진하고 해외인증 취득 및 갱신에 소요되는 등록비 등을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해외인증 취득·연장에 소요되는 제반 비용 부담으로 인해 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국내 중소·중견 식품 수출업체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내용은 ▲해외인증 취득·갱신에 소요되는 등록비 및 심사비 ▲제품 분석비 등 인증비 ▲컨설팅비 및 교육비 ▲인증대행 수수료 등을 포함하는 대행 비용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업체는 9월 말까지 해외식품인증정보포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식품연 산업지원연구본부 김영찬 중소기업솔루션센터장은 "이번에 시행하는 해외인증등록지원사업을 통해 수출기업의 경쟁력 및 신뢰도를 향상해 신규 글로벌 식품시장 개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gogogirl@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