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출 "北김정은 찬양자 인터뷰한 '김제동' 프로 폐지하라"

기사등록 2018/12/06 15:23:01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MC 김제동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 박대출 자유한국당 의원은 6일 KBS시사프로그램 '오늘밤 김제동'에서 김수근 김정은 위인 맞이 환영단 단장을 인터뷰했다며 폐지를 주장하고 나섰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박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KBS를 남조선중앙방송으로 만들 참이냐"며 이같이 말했다.

박 의원은 "김수근은 광화문 광장에서 김정은 찬양을 하는 사람"이라며 "또 '김정은의 열렬 팬'이라고 자랑하고 '공산당이 좋다'고 서슴없이 내뱉는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런 사람을 국가기간방송이 인터뷰를 하고 그의 주장을 여과없이 방송했다"며 "방송내용은 김정은을 '겸손하고 지도자의 능력과 실력이 있다'고 했다"고 비판했다.

박 의원은 "국가교육방송 EBS는 '김정은 퍼즐'을 만드는 세상이 됐다"며 "국가기간방송은 '김정은 찬양'을 여과 없이 내보내는 세상이 됐다. 서울 한복판도 모자라 아예 방송에서 찬양하느냐"고 힐난했다.

그는 "'오늘밤 김제동'은 뉴스라인을 폐지하고 확대편성된 프로그램으로 시작때부터 정치 편향논란을 샀다"며 "전파는 국민의 재산인데 이를 이적 질에 쓰는거 아니냐"고 말했다.

박 의원은 진행자인 김제동 씨를 향해 "1850년이 구소련 때인지 아닌지도 모르는 시사프로그램 진행자"라며 "김제동 프로그램을 당장 폐지하라"고 촉구했다.

 yoona@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