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국방개혁2.0 공세적 작전개념 앞장서야"

기사등록 2018/03/13 19:50:11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 13일 경남 창원시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린 해군사관학교 72기 졸업 및 임관식에서 송영무 국방부장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2018.03.13. (사진=해군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성진 기자 = 송영무 장관은 13일 "최단시간 내에 최소희생으로써 전승할 수 있도록 '국방개혁 2.0'의 공세작전개념 구현에 앞장서서 능력을 갖춰야 하겠다"고 강조했다.

 송 장관은 이날 제72기 해군사관학교 졸업 및 임관식 축사에서 이같이 밝히며 "국방개혁을 통해 강군으로 가는 길이 순탄치만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 장관은 이어 "과거 우리 해군이 노력했던 이지스구축함 도입, 해군작전사령부 이전, 제주해군기지 건설 추진 등 미래에 대비한 도전에는 거센 저항이 뒤따랐다"며 "거친 파도를 뚫고 나가야 혁신을 이루어 낼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 미국의 인도-태평양전략 등 각국의 치열한 경쟁과 견제로 동북아는 해양세력의 각축장이 되고 있다"며 "해군은 드넓은 바다에서 강한 힘으로 미래 한반도의 해양주권을 지키고 대한민국의 국력을 뒷받침해야 한다"고 말했다.

 ksj87@newsis.com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