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리시장 화재 점포 18개 불타…인명피해 없어

기사등록 2018/01/13 10:11:45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박영주 기자 = 12일 오후 11시14분께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시장에서 불이 나 3시간34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48개 점포 중 18개 점포가 불에 탔지만 가게들이 문을 닫은 늦은 시각이라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점포 위에 설치된 천막을 타고 불이 번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날 오전 10시30분께 정문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과 함께 사고 현장을 둘러볼 계획이다.

 gogogirl@newsis.com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