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찬바람 쌩쌩 다시 강추위···서울 아침 -7도, 대구 -3도

기사등록 2017/12/07 17:56:35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5

 【서울=뉴시스】남빛나라 기자 = 8일 전국 곳곳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권을 기록하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7일 "내일 일부 강원내륙과 충북에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오늘 밤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해 내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또 "서해상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전라도는 새벽까지 눈, 제주도는 낮까지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며 "중부서해안에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다시 밤에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고 전망했다.

 8일 새벽부터 낮 사이 예상 적설량은 울릉도·독도 8~15㎝, 제주도산지 2~7㎝, 전라서해안·서해5도 1~5㎝ 등이다. 밤 동안 전라내륙과 중부서해안에는 1㎝ 내외로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 10~20㎜, 제주도 5~10㎜, 전라도·서해5도 5㎜ 내외, 중부서해안 5㎜ 미만 등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인천 -6도, 수원 -7도, 춘천 -8도, 강릉 -3도, 청주 -5도, 대전 -5도, 전주 -4도, 광주 -8도, 대구 -3도, 부산 -1도, 제주 4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0도, 인천 -1도, 수원 1도, 춘천 1도, 강릉 5도, 청주 1도, 대전 2도, 전주 3도, 광주 -1도, 대구 4도, 부산 6도, 제주 6도 등으로 관측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3.0m, 남해 앞바다 0.5~2.5m, 동해 앞바다 2.0~4.0m로 일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며 "건강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south@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