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찬바람 쌩쌩 가을 추위···체감온도 뚝

기사등록 2017/10/13 04:00:0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associate_pic4【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쌀쌀한 날씨를 보인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서울어린이대공원 동물원에서 두꺼운 옷을 입은 어린이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17.10.12.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13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교차가 크고 찬바람도 불어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다만 강원 영동 남부와 경북 동해안에는 낮 한때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영동남부와 경북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고 낮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인천 9도, 수원 7도, 춘천 7도, 강릉 10도, 청주 8도, 대전 7도, 전주 8도, 광주 10도, 대구 11도,  부산 14도, 제주 16도로 관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19도, 수원 20도, 춘천 19도, 강릉 18도, 청주 20도, 대전 19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대구 21도, 부산 23도, 제주 20도로 예측된다.

 13일 낮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동해안·울릉도·독도 5~20㎜, 강원영동남부 5㎜ 내외다.

 바다의 물결은 전해상에서 0.5~4.0m로 일 것으로 예상된다.

 14일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제주도는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이 약간 강해 체감온도가 낮겠다"며 "건강관리에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newkid@newsis.com